– 9월 18일, 북미지역 OTT(TVOD) 및 DVD 발매확정
– SONY MUSIC, <레드슈즈> OST 앨범 전세게 디지털 음원 출시

 

국산 토종 애니메이션 <레드슈즈>가 오는 9월 18일 미국에서 공개된다. 한국인이 제작에 일부 참여하거나, 투자/기획만 참여한 작품이 아닌 모든 과정을 한국 제작진이 만든 애니메이션이 미국 배급사를 통해 현지에 진출하는 사례는 <레드슈즈>가 최초이다.

<레드슈즈>는 한국의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인 싸이더스 애니메이션이 제작한 3D 가족용 애니메이션으로 2019년 한국에서 첫 개봉해 관객수 약 82만명을 기록했으며 ‘2019년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’에서 애니메이션 부문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한 작품이다. 기획 및 연출은 홍성호 감독이, 캐릭터 디자인과 애니메이션 감독은 김상진 디자이너가 맡았다. 목소리 연기는 헐리웃 배우인 클로이 모레츠와 샘 클라플린이 참여했다.

이번 북미 지역 배급을 확정한 라이온스 게이트는 미국의 대형 영화제작/배급사로 라라랜드, 존윅, 헝거게임 등을 제작/배급한 기업이다. 라이온스 게이트는 <RED SHOES AND THE SEVEN DWARFS>의 제목으로 9월 18일 미국을 포함한 북미 지역에 애플, 아마존 등 TVOD로 공개한 후 9월 22일 블루레이와 DVD로 발매할 예정이다.

 

이는 지난 4월 유니버설 스튜디오의 애니메이션 <트롤: 월드투어>, 워너 스튜디오의 애니메이션 <스쿠비!> 등이 극장 개봉 없이 디지털 출시하여 좋은 성과를 거둔 이후 최근 디즈니의 영화 <뮬란>이 미국 현지에서 극장개봉 없이 디지털 공개되는 등 코로나19로 미국 극장가가 폐쇄상황인 점을 고려한 배급이다.

싸이더스 애니메이션 사업팀 임현지 팀장은 “애니메이션의 본고장이라고 할 수 있는 미국에 우리 작품이 진출한다는 생각에 매우 기쁘고 설렌다. 코로나 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 성사된 배급계약인 만큼, 디지털 공개를 통해 가정에서 많은 북미 지역 관객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.”고 밝혔다.

<레드슈즈>는 지난해 한국 개봉 이후 코로나 19로 어려워진 극장 환경에서도 각국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. 올해 1월 개봉한 폴란드에서 애니메이션으로는 드물게 130만불의 성과를 거두었고, 7월 호주에서는 254개관에서 개봉하여 약 140만불의 성적을 냈다. 호주와 같은 달 개봉한 스페인에서는 특히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.

 

지난 6월에는 글로벌 레코드사인 <SONY MUSIC>을 통해 전세계에 OST를 발매하는 등 <레드슈즈>는 전세계 관객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으며 한국 애니메이션을 선두에서 알리고 있다. 미국 공개 이후에도 올해 말, 내년까지 남미, 북유럽 및 일본 등에서 개봉이 진행될 예정이다.

 

싸이더스 애니메이션은 하이엔드 CG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콘텐츠 기업 로커스의 애니메이션 제작 스튜디오로 2019년 <레드슈즈>를 개봉했다. 현재 <퇴마록> 애니메이션, <유미의 세포들> 애니메이션, <런닝맨> 애니메이션의 기획 및 제작을 진행하고 있다.